인제대학교 디자인연구소 한국연구재단 인문사회연구소 지원사업 선정

인제대학교 디자인연구소
한국연구재단 인문사회연구소 지원사업 선정

인제대학교 디자인연구소가 한국연구재단 인문사회연구소 지원사업에 선정되었습니다.

이 사업은 인문사회 분야 연구소의 특성화와 전문화를 통해 연구거점으로 육성하고 학술적 가치가 큰 연구성과를 창출하기 위해 우수 대학 부설 연구소 및 연구기관을 지원하는 사업입니다. 이번에 총 277개의 연구소가 지원해 20개소가 신규로 선정됐는데, 융복합분야 연구소로는 인제대 디자인연구소가 유일합니다.

인제대 디자인연구소는 2002년 국내 최초로 예체능 분야 중점연구소로 선정된 이래, 1차(2002~2008), 2차(2011~2020)에 이어 금회 3차(2020~2026)에 이르기까지 총 세 차례에 걸쳐 선정된 국내 최초이자 유일의 연구소가 되었습니다.

특히 이번 선정은 지난 8월 발표된 인제대 대학원 u디자인학과의 4단계 BK21플러스사업 예비 선정에 이은 쾌거로, 인제대가 디자인 분야에서 국내 최고의 교육 및 연구 역량을 보유하고 있음을 증명했습니다.

인제대 디자인연구소는 이번 사업 선정으로 향후 6년간 약 15억 5000만원의 연구비를 지원받게 됩니다.

지난 20년간 ‘통합형 u헬스케어디자인’에 관한 융합연구를 수행하며 자타가 공인하는 헬스케어디자인분야를 선도해온 연구소로서 이번 ‘u+u 커뮤니티케어디자인 다변화 모델 연구’과제에서는 그간의 연구성과를 토대로 일상생활(usual)에서의 케어뿐 아니라 비상시적 돌발상황(urgent)에서 발생하는 비대면 방식(untact)의 케어 수요에 탄력적으로 대응하는 연구를 진행할 계획입니다.

디자인을 중심으로 의료, 사회과학, 보건, 통계 등 다양한 학문이 융합하는 이번 연구에는 디자인 분야에서 백진경 소장을 비롯해 김석태, 박혜경, 정의태 교수가 참여하며, 이가영 부산백병원 연구부원장(의학분야), 김광기 인제대 보건대학원장(보건사회학 분야), 안지영 미국 Rutgers대 교수(의료정보학)가 참여할 예정입니다.

댓글 남기기
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